로그인 회원가입 HOME

신앙생활

  • 예배시간
  • 행사일정
  • 설교말씀

Home > 말씀 > 예배/말씀

제목 [기본] 성도에게 주어지는 특별한 선물, 약속! <고린도후서 1:20> (20190721) 등록일 2019.07.25
글쓴이 관리자 조회 120

믿음 생활에 승리하며 살아가도록 우리에게 주어진 하나님의 선물이 있습니다. 그것이 바로 하나님의 약속입니다.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주어진 특별한 선물인 약속은 우리를 세상에서 지키고 우리가 하나님의 성품에 참여하게 합니다.  이뿐 아니라 성경에는 7,487개의 약속이 우리에게 주어져 있습니다. 영생의 약속, 용서의 약속, 낙심한 성도를 위한 약속, 장래의 염려와 걱정에 대한 약속, 공급의 약속, 시련을 통한 성장의 약속 등 모든 분야와 모든 상황에 걸쳐서 하나님은 약속하고 있습니다.


이런 하나님의 약속들이 이 땅을 살아가는 성도들에게 특별한 하나님의 선물이 될 수 있는 이유는 이 하나님의 약속들이 반드시 성취되기 때문입니다. 오늘 본문에 사도바울은 “하나님의 약속은 얼마든지 그리스도 안에서 예가 되니”라고 합니다. 여기서 하나님의 약속과 그리스도를 연관시키는 이유는 이것입니다. “하나님께서 구원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독생자를 성육신시켜 이 땅에 보내신 것을 보아라! 하나님은 약속을 성취하기 위해 하나밖에 없는 아들을 고난을 겪게 하시고 십자가에 죽게 하신 것을 보아라! 구원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죽은 자를 무덤에서 다시 살리신 것을 보아라!”는 것입니다. 달리 말하면 자기 아들을 죽이시기까지 하며 자신의 약속을 지키시는 하나님이 우리를 위해 어떠한 약속도 지키지 않겠느냐입니다. 하나님은 반드시 그분의 약속을 지키십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우리에게 하나님의 놀라운 선물, 약속이 있음을 믿으시기 바랍니다. 이사야 40장 8절의 말씀처럼 “풀은 마르고 꽃은 시드나 우리 하나님의 말씀은 영원히 설 것”입니다. 하나님의 약속은 우리를 지키고 인도하며 하나님의 은혜에 참여하게 할 것을 믿으시기 바랍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약속이 나의 것이 되기 위해서는 우리도 어떤 의미에서는 약속을 지켜야 합니다. 우리가 어떻게 하나님의 약속을 우리의 것으로 만들 수 있습니까? 첫째, 아멘입니다. 고린도후서 1:20을 봅시다. “하나님의 약속은 얼마든지 그리스도 안에서 예가 되니 그런즉 그로 말미암아 우리가 아멘하여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게 되느니라.” 여기서 우리가 하나님의 약속을 누리기 위해 우리가 해야 할 것을 무엇이라고 합니까? ‘아멘’입니다. ‘아멘’은 히브리어 말로 ”동의합니다. 당신이 말씀하신 내용에 전적으로 공감합니다. 예, 믿습니다.“라는 뜻입니다. 즉 하나님께서 그리스도 안에서 <Yes> 하신 것처럼 우리도 <Yes>라고 화답하는 것입니다. ”예 그렇습니다. 하나님이 그렇게 약속하셨으니 그렇게 될 줄 믿습니다. 하나님의 Yes에 나의 Yes로 답하는 것입니다. 그렇게 될 때 하나님의 약속이 나의 소유가 됩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믿음으로 하나님의 약속을 여러분의 것으로 만드시기 바랍니다. 영생과 구원과 인도와 심지어 마지막 날의 재림에 이르기까지 그리스도 안에 주어진 하나님의 모든 약속에 ‘예’, ‘아멘’으로 응답하시는 여러분이 되시기를 바랍니다.


하나님의 놀라운 축복인 약속을 누리기 위해 우리가 해야 할 두 번째 것은 기도입니다. 우리는 기도를 통해 하나님께 우리의 ‘Yes'를 말합니다. 기도는 하나님의 약속에 대한 우리의 반응입니다. 달리 말하면 기도를 통해 우리의 믿음의 고백이 하나님께 표현되고 전달됩니다. 하나님의 약속과 나의 기도는 함께 갑니다. 약속은 기도하게 만듭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하나님의 약속은 살아있습니다. 풀은 마르고 꽃은 시들지만, 하나님의 말씀은 영원합니다. 하나님의 약속은 반드시 이루어집니다. 이것을 믿으시고 하나님의 Yes에 여러분의 Yes로 응답하시기 바랍니다. 하나님의 약속에 기도로 간구하시기 바랍니다. 그리하여 하나님과 함께하는 풍성한 삶을 누리시는 여러분이 되시기를 바랍니다. 어떤 상황에서도 약속을 지키시는 하나님의 놀라운 은혜를 경험하시는 여러분이 되시기를 주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